본문 바로가기

방원장의 병원일상

항암치료 밖에 할 수 없다더군요...그런데 항암부작용이...-부산한방병원이야기

 

"선생님, 저희 어머니는 수술을 못한다고 하더라구요..."

수술을 할 수 없는 폐암을 진단 받으셨던 양OO님.
단독 항암치료만을 권하던 의사선생님의 말에
같이 듣던 어머니와 아드님은 걱정과 두려움이 더 앞섰다고 합니다.

항암부작용.

이미 위암으로 수술과 항암치료를 하며 항암부작용으로 고생하고있던 아버지를 봐오던 모자였던지라.
항암부작용의 무서움을 어머니 혼자 감당하시는 것에 걱정이 앞섰습니다. 

 

 

"어머니, 치료 할 수 있는 것이 얼마나 행복한 일인데요..."

 

 

어머니와 아드님이 무서워 하는 항암부작용은 실제로 모든 암 환우님들에게 공포의 대상일 것입니다.
각양각색의 부작용으로 환우님뿐만이 아닌 보호자까지도 몸과 마음을 힘들게하는 항암부작용.

하지만 이런 항암치료라도 치료 가능함에 감사해야합니다.
항암치료를 통한 생명연장을 목표로하는 치료 또한, 몸의 준비가 되어 있어야 가능하기에
치료가 가능함에 감사해야합니다.  

 

 

지독한 가뭄 뒤에는 꿀맛 같은 소나기가 내리고,
굽이굽이 펼쳐진 산을 넘다보면 계곡이 있습니다.
답이 없어보이고, 어두운 절망의 끝에도 희망은 반드시 있습니다.

많은 부작용과 길고 긴 항암치료에 자칫 치료에 희망이 보이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막연한 희망에... 마음이 무너질때, 신체도 무너질 수 있으니
좌절하지 않고 치료에 임하시길 바랍니다.

실제로 많은 암 환우님들이 두려워하는 항암부작용
마음의 병을 불러일으켜 몸을 망치는 요인으로 작용합니다.  

 

(지난 KNN메디컬24시닥터스 부산한방병원편을 통해 소개된 항암부작용 사례들입니다.)
오심구토, 식욕부진, 탈모 이외에도 변비, 설사 등 많은 부작용들이 있습니다.

이처럼 많은 암 환우분들에게 공포의 대상 항암부작용
건강하게 치료하는 양한방통합면역암치료를 시행하고 있는 부산한방병원
KNN닥터스 방송을 통해 항암치료면역치료를 동시에 진행해 건강한 암치료를 시행하고 있는 사례를 보여주었습니다. 

 

더 이상 불치병, 죽는병이 아닌 암은 건강하게 치료할 수 있습니다.
한방암치료양방암치료를 병행하여 내 몸의 면역력을 높이고 항암치료방사선치료
받을 수 있는 몸의 상태를 만든다면,
암은 분명 극복할 수 있는 병입니다.

건강한암치료에 대한,
부산한방병원에 대한 정보가 더 궁금하시다면
http://www.busankmc.com/ 으로 방문해 주시면됩니다.

대표번호 : 1522-8850